돈되는 정보
 
     
Home > 돈되는 정보 > 오픈마켓 소식
 
 
작성일 : 10-08-02 17:20
온라인 쇼핑몰 남성 창업 열풍
 글쓴이 : 메가셀러
조회 : 7,474  
여성이 주도하던 온라인 쇼핑몰 창업시장에 남풍(男風)이 거세게 불고 있다. 아울러 청년 실업 문제가 심화되면서 취직보다는 아예 쇼핑몰 창업에 나서는 20~30대도 늘어나고 있다.

1일 쇼핑몰 솔루션 카페24(www.cafe24.com)를 운영하는 심플렉스인터넷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온라인 쇼핑몰 신규 창업자는 모두 4만9930명으로 이중 남성이 47.4%인 2만3690명으로 집계됐다.

상반기 쇼핑몰 남성 창업자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7.5%, 2008년 상반기보다는 무려 74.5% 증가했다. 이에 따라 남성 창업자 비중은 2008년 44.3%에서 지난해 44.5%, 올해 상반기 47.4%로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반면 여성 창업자 비중은 2008년 55.7%에서 지난해 55.5%로 소폭 감소한데 이어올해 상반기에도 52.6%로 전년 동기(55.0%) 보다 줄어드는 등 2008년 이후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다.

연령대별로는 20대부터 50대까지 고르게 늘어난 가운데 20대와 30대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각각 35.6%와 32.5% 증가했다. 이는 침체됐던 경기가 회복 기미를 보이고 있지만 청년실업 문제로 여전히 온라인 쇼핑몰 창업에 눈을 돌리는 젊은층이 늘어나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아울러 아르바이트 또는 투잡(two jobs)의 개념에 머물렀던 온라인 쇼핑몰 창업및 운영이 하나의 직업군으로 확실히 자리잡은 영향도 있는 것으로 보인다.

카페24를 통한 올해 상반기 전체 온라인 쇼핑몰 창업자는 지난해 같은 기간(4만1328명) 보다 20.8% 증가했다. 이는 2008년 같은 기간에 비해서는 50.8%, 지난해 하반기보다는 66.4% 증가한 수치다. 창업 선호 아이템은 의류(36.8%), 패션잡화(13.4%), 유ㆍ아동관련상품(9.3%), 식품(7.2%), 생활가전(6.4%) 등의 순이었다.

창업 시 제품 유통이 원활하게 이뤄지는 패션잡화 아이템과 건강한 먹을거리, 웰빙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커지면서 식품 분야 아이템의 창업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분석됐다. 유ㆍ아동관련 상품 쇼핑몰 창업 역시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는데, 이는 불황에도 불구하고 아이들과 관련된 제품에 대한 투자는 아끼지 않는 부모들의 소비 심리를 반영한 결과로 보인다.

AM7=임정환기자 yom724@munhwa.com